상단여백
HOME 업체탐방 시공사 view
삼성물산, 동남아서 3개 프로젝트 연이어 수주… 1조3700억원 규모

[아유경제=노우창 기자] 삼성물산이 최근 동남아 시장에서 연이어 프로젝트 3건을 수주했으며 이는 1조3700억원 규모라고 지난 23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올해 2월에 지상 178m 높이의 공공건물인 싱가포르 주법원 공사를 3880억원의 규모로 수주했다.

그달 2450억원 규모의 말레이시아 사푸라 오피스 빌딩 공사도 수주했다. 사푸라 오피스 빌딩은 지상 54층의 초고층 복합개발 시설로 부르즈칼리파, 페트로나스트윈타워 등의 초고층 건설 역량 등을 인정받아 수주에 성공했다.

이어 지난 18일에는 싱가포르에서 7370억원 규모의 지하철 톰슨라인 T313구간 공사를 수주했다.

지하철 T313구간 공사는 싱가포르 동남부 시린지역(Xilin Avenue)에 1200m의 지하터널 및 정거장 1개소를 건설하는 공사로, 공사 지역 위쪽에 위치한 하천을 옮겨 설치해야 하고 2개의 신규 지하철 라인 및 차량기지를 연결해야 하는 고난도 프로젝트다.

삼성물산은 싱가포르 지하철 공사 7건과 지하고속도로 2건을 건설한 경험을 토대로 최적화된 공사 계획과 설계 등을 발주처에 제시해 그 능력을 인정받아 수주를 달성했다.

최치훈 삼성물산 사장은 “앞으로도 전략 시장 중심의 철저한 현지화로 고객 신뢰를 높여 양질의 프로젝트를 수주해 지속적인 성장을 실현할 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삼성물산은 동남아시아에서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등 총 6개 국가에서 초고층과 발전 플랜트, 지하철 등 전략상품을 중심으로 10조1000억원 규모에 달하는 총 32건의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

 

노우창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