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청와대
靑 “최순실 ‘대통령 연설문 수정’ 의혹, 말이 되는 소리냐”

청와대는 오늘(20일) ‘비선 실세’ 의혹을 받고 있는 최순실 씨가 박근혜 대통령의 연설문을 고치기 좋아했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 “말이 되는 소리냐”고 반박했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전날 일부 언론이 최 씨의 핵심측근으로 알려진 고영태 씨를 인용해 ‘최 씨가 제일 좋아하는 것은 박 대통령의 연설문을 고치는 일’이라고 보도한 데 대한 청와대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정 대변인은 또한 최 씨의 개입 의혹을 받고 있는 K스포츠재단 인사 과정에 청와대가 참여했다는 보도에 대해서도 “그는 또 최씨가 설립과정에 깊숙이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K스포츠재단의 인사 과정에 청와대가 참여했다는 보도에 대해서도 “있을 수 없는 일이다. 말도 되지 않는 소리“라고 일축했다.

그러면서 “일방적인 의혹제기에 따로 답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노우창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