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
[아유경제_국제] 중국ㆍEU, 투자협정 체결 합의… 상대국 시장 접근 확대EU 위원장 “유럽 기업 중국 접근권, 전례 없이 확대될 것”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중국과 유럽연합(EU)이 거의 7년 만에 투자협정 체결을 합의했다. 이에 따라 양측의 기업이 상대국의 시장에 접근하는 권한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우르줄라 폰데어 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지난 30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EU와 중국이 투자 협정에 관한 원칙적 협상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폰데어 라이엔 위원장은 “EU는 세계에서 가장 큰 단일 시장을 보유한다. 우리는 사업에 열려 있지만 상호 호혜성, 공정 경쟁, 가치 역시 중시한다”며 “보다 균형 잡힌 무역과 사업 기회를 위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EU 수장들이 이날 화상 회의에서 투자협정 협상 완료를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유럽 기업들은 중국의 통신, 부동산, 민간병원, 전기차 분야 등에서 중국 내 영업을 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중국 기업과 합작 투자사를 차려야하는 조건도 폐지된다.

이날 회의에는 시진핑 주석을 비롯해 폰데어 라이엔 위원장,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 EU 순환 의장국을 맡은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참석했다.

이날 합의는 2014년 1월 협상이 개시된 지 거의 7년 만에 이뤄졌다. 합의에 따라 양측은 향후 수개월에 걸쳐 비준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