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스포츠
[아유경제_스포츠] 국민체육진흥공단, 차세대 국가대표 스포츠과학 지원사업 결과보고회 개최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이 차세대 국가대표 스포츠과학 지원사업에 대한 성과를 전문가들과 공유하는 결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지난달(1월) 28일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열린 이번 보고회에는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정영린 원장을 비롯해 체육ㆍ의학 전공 교수, 외부 전문가,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스포츠종목 지도자 및 실무자 등이 참석했다. 차세대 국가대표 선수들을 위한 다양한 스포츠 과학 지원 내용 보고를 시작으로 향후 계획, 효율적 지원을 위한 논의를 진행했다. 특히 국가대표 하위체계 선수 훈련과정에 최초로 도입된 실시간 화상 워밍업 프로그램 및 체력 강화 훈련 프로그램에 대한 사례가 중점적으로 다뤄졌다.

그동안 스포츠과학 지원은 국가대표 선수들에게만 제공돼 왔다.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은 지난해 5월 차세대스포츠과학지원팀을 신설해 차세대 국가대표 선수들에게도 체력, 기술ㆍ영상, 심리 등을 과학적으로 지원하기 시작했다.

차세대스포츠과학지원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발 빠르게 훈련 지원 계획을 수립해 스포츠 유망주들을 지원했다. 선수들이 안전하게 훈련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대응 엘리트선수 훈련 지침’ 리플릿을 시작으로 배드민턴, 역도, 펜싱 종목 훈련 가이던스를 제작ㆍ배부해 선수와 지도자 등에게 제공했다. 

지원 부문별로 살펴보면, 체력 부문에서는 ▲훈련 현장 지원 및 동영상 프로그램 제작 ▲영양 상담 분석 및 영양 섭취 전략 등을 지원했고, 기술ㆍ영상 부문은 ▲기술 분석을 통한 개인별 맞춤형 기술동작 개선 ▲영상 활용 경기력 평가 및 상대팀 전술ㆍ전략 분석을, 심리 부문에서는 ▲온라인 심리상담 ▲스포츠선수의 권리 및 책임 ▲심리안정 지원 콘텐츠 등을 제공했다.

조재기 이사장은 “지난해부터 차세대 국가대표 선수를 위한 기술적 지원은 물론 현장중심의 과학 상식 및 지원 사례를 우수선수 및 학부모와 공유하는 스포츠과학 토크콘서트 또한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며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은 앞으로 차세대 국가대표 선수들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방안을 고민해 혁신적인 과학 지원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원 기자  qkrtpdud.1@daum.net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