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청와대
[아유경제_정치] 문 대통령 부부, 오는 23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공개 접종청와대 “영국 G7 회의 참석 위해… 안전성 논란 불식ㆍ솔선수범 의미”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오는 23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공개 접종한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지난 15일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며 “대통령 부부 예방접종은 오는 6월 영국에서 열리는 G7(주요 7개국) 정상회의 참석을 위한 것으로 필수 목적 출국자 예방접종 절차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 부부가 접종하기로 한 23일은 질병관리청의 지침에 의해 65세 이상 어르신에 대한 예방접종이 시작되는 날이다. 올해 문 대통령은 만 68세, 김 여사는 만 66세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우선 접종하는 것은 일각의 안정성, 효과성 논란을 불식시키고 솔선수범하겠다는 의미”라며 “백신 접종 시 일부 순방 필수인력도 함께 접종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4일 ‘기꺼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겠다’는 입장을 간접적으로 밝힌 바 있다.

문 대통령과 김 여사는 오는 17일 공무상 해외 출장 목적의 접종을 질병관리청에 신청할 예정이다.

한편 문 대통령이 참석하는 G7 정상회의는 오는 6월 11∼13일 영국 남서부 콘월의 휴양지 카비스베이에서 열린다. 문 대통령은 지난 1월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로부터 정식 초청을 받았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