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 종합
[아유경제_부동산] 서울시, 마포로3구역1지구 재개발 용적률 완화… 385가구 공급임대주택 58가구 등 공동주택 176가구, 오피스텔 209가구 공급… 창업지원센터 조성
▲ 사업 위치도. <제공=서울시>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서울 마포구 마포로3구역1지구 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을 통해 385가구 규모의 공동주택과 업무시설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17일 제3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마포로3구역1지구 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 정비계획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사업은 마포구 마포대로 193(아현동) 일대 4602.88㎡를 대상으로 한다. 이번 정비계획 변경을 통해 공공주택 도입에 따른 준주거지역 용적률이 기존 546%에서 642%로 완화되며, 임대주택 추가 기부채납을 통해 주택 공급 규모도 확대된다.

이에 따라 이곳에는 임대주택 58가구를 포함한 공동주택 176가구, 오피스텔 209가구 등이 공급되며, 구역 내에 연면적 4921.64㎡ 규모의 창업지원센터도 조성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마포대로변의 낙후된 도시공간을 재정비해 마포ㆍ공덕지역 중심 기능 강화 및 생활문화 자족 중심지로의 육성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