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일반
[아유경제_정치] 안철수 “서울 시민 선택 존중… 졌지만 원칙 있게 졌다”“오세훈, 승리해 정권 심판해 달라… 야권 승리 위해 힘 보탤 것”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야권 서울시장 후보 단일화 경선의 결과에 대해 “서울시민 여러분의 선택을 존중하고 겸허하게 받아들인다”며 승복을 선언했다.

안 대표는 23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말하며 “부족한 저를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선거는 이기면 좋겠지만, 질 수도 있다”며 “저는 야권 단일화의 물꼬를 처음 트고, 막힌 곳은 제 모든 것을 버리고 양보하면서 뚫어냈고 단일화가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 졌지만 원칙 있게 졌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저는 비록 졌지만, 많은 분들이 야권의 서울시장 단일화 과정을 지켜보시면서 한국 정치가 바뀔 수 있다는 희망을 보셨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단일화 경선에서 승리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를 향해선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반드시 승리하셔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며 “저도 야권의 승리를 위해 힘껏 힘을 보태겠다. 국민께서 바라시는 정권교체의 교두보를 함께 놓아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비록 저의 서울시장 도전은 여기서 멈추지만 저의 꿈과 각오는 바뀌지 않을 것”이라며 “기성의 낡은 정치를 이겨내고, 새로운 정치로 대한민국을 바꾸겠다는 저 안철수의 전진은 외롭고 힘들더라도 결코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새롭게 옷깃을 여미고 신발 끈도 고쳐 매겠다”며 “시대와 국민이 제게 주신 소임을 다해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