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행정·지자체
[아유경제_전국]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 최대 3000만 원 지원중소기업 현장진단 및 스마트 제조 개선을 위한 전문컨설팅 지원

[아유경제=김필중 기자] 경기도가 도내 영세중소기업의 생산성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대 3000만 원까지 스마트공장 구축비용을 지원하는 ‘경기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에 참가할 도내 기업을 다음 달(4월) 30일까지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2019년부터 추진 중인 경기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은 높은 비용부담 등으로 인해 공장 스마트화를 포기하는 경기도 영세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진입을 위한 자동화 장비 도입을 지원하고 있다.

이와 동시에 영세 소기업이 스마트공장을 보다 체계적으로 구축할 수 있도록 전문컨설턴트가 현장진단부터 스마트공장 구축까지 과제수행 전반에 걸쳐 컨설팅을 지원함에 따라 도내 중소기업으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경기도는 올해도 영세소기업을 대상으로 경기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도내 기업의 스마트 제조역량 및 전문성 강화를 위해 대기업 협력을 통해 스마트공장 전담인력에 대한 교육을 신규로 추진할 예정이다.

모집대상은 도내에 위치한 중소 제조기업으로, 5인 이하 영세기업에게는 가점이 부여되며 ▲휴ㆍ폐업중인 기업 ▲유흥ㆍ향락업, 숙박ㆍ음식점 ▲국세 및 지방세를 체납중인 기업 ▲불건전 오락용품 제조업 ▲이미 경기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을 받은 수혜기업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선정된 기업 15개 사에 대해서는 최대 3000만 원 한도까지 스마트공장 구축비용이 지원되며, 구축과정 중 발생할 수 있는 고충 해결을 위해 전문 컨설팅 기관의 무료 구축컨설팅이 함께 지원된다.

기업 접수는 오는 30일부터 경기테크노파크 홈페이지에서 제출서류를 확인한 뒤 담당자 이메일로 제출하면 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고문 참조 및 경기테크노파크에 문의하면 된다.

임문영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경기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이 도내 영세기업의 스마트공장 진입에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며 “공장 스마트화를 추진하고자 하는 도내 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필중 기자  kpj11@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