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보도자료
[아유경제_사회] 방역당국,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재개 여부 이번 주말 발표국내외 동향ㆍ사례 분석 및 전문가 자문… “안전성ㆍ과학적 근거 가장 중요하게 고려할 것”

[아유경제=고상우 기자] 정부가 혈전 관련 안전성 우려로 60세 미만 접종을 보류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의 접종 재개 여부를 이번 주말 결정해 발표하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이하 추진단)은 “국내외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동향과 이상반응 발생 현황 등을 면밀하게 검토, 이번 주말 일부 보류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재개할 지 결정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추진단은 “유럽의약품청(EMA)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일부 특이 혈전 발생의 인과성에 대한 검토 결과를 지난 7일 발표했다”며 “(이 발표를 통해) 백신 접종 이익이 위험을 상회하므로 접종을 지속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재확인했다”고 말했다.

유럽의약품청(EMA)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과 일부 특이 혈전 발생과 상관관계가 있다는 점을 인정했다. 그러나 백신을 접종해서 얻는 이익이 위험보다 크기 때문에 접종을 지속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정은경 추진단장은 “백신 접종에서 ‘안전성’과 ‘과학적 근거’를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겠다”며 “예방적 차원에서 접종을 중단한 만큼, 전문가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과학적이고 안전한 결과를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추진단은 지난 7일 코로나19 백신전문가 자문회의 결과를 토대로 국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예방적 차원에서 특수교육ㆍ보육, 보건교사 등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잠정 보류ㆍ연기한 바 있다.

고상우 기자  gotengja@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