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행정·지자체
[아유경제_행정] 소통 간담회로 장애주민 의견에 귀 기울이는 강남구의회이달 18일 복지도시위원회, 장애인 복리증진을 위한 정책에 대해 의견 나눠
▲ 이달 18일 복지도시위원회 위원들이 강남 장애인 자조모임 회원들과 간담회에서 의견을 나누고 있다. <제공=강남구의회>

[아유경제=조현우 기자] 강남구의회 복지도시위원회(위원장 안지연)는 이달 18일 오후 구의회 6층 열린회의실에서 ‘강남구 장애주민 간담회’를 열고 장애인 단체 회원들과 장애인 복리증진을 위한 정책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안지연 위원장을 비롯한 이재민, 김형대, 최남일, 복진경, 이상애 등 강남구 의원들과 (사)해냄복지회, Good Job 자립생활센터 및 관계자, 강남구 장애주민 등이 참석했으며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이야기를 시작했다.

특히 간담회에 참석한 복지도시위원회 위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장애주민들의 애로 사항을 하나하나 경청하며 ▲강남구 장애주민 간담회 정례화 ▲주거취학계층을 위한 주거복지 지원 조례 제정 ▲노인 장애인을 위한 쉼터 등 지원체계 수립 ▲장애인ㆍ노인을 위한 보조기기지원 조례 제정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에 안지연 위원장은 “제안해주신 정책들에 대해 신중하게 검토하겠다”며 “강남구의회는 앞으로도 장애 구민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 현실적인 정책으로 장애인 권익과 복지 향상을 위해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복지도시위원회 위원들과 강남 장애인 자조모임 회원들이 간담회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강남구의회>

조현우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