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아유경제_연예] 김영란, 10kg 다이어트 후 활기 넘치는 모습 자랑
▲ 배우 김영란. <사진=아유경제 DB>

[아유경제=김민 기자] 배우 김영란이 올해 66세의 나이로 10kg을 감량해 대중을 놀라게 했다. 앞서 감량 전 60대의 나이에도 예뻐 보이고 싶고 예쁜 옷을 입고 싶은 건 여자의 로망이라고 말한 그다.

이에 감량 후 자신과의 약속을 지킨 김영란은 66사이즈도 꽉 끼던 옷이 이제는 55사이즈를 입고 딸의 옷도 입을 수 있을 정도로 감량을 했다고 설명했다.

김영란은 “예전과 다르게 예쁜 옷들을 마음껏 입을 수 있어서 너무 요즘 너무 행복하다”며 감량 후 근황을 전했다.

특히 건강상의 변화도 있다고 밝혔다. 김영란은 한동안은 감량의 반복된 실패로 우울감과 무기력증이 찾아왔다고 덧붙였다.

김영란은 “젊었을 때는 저녁 안 먹고 운동 조금 하면 살이 빠졌지만, 그때 생각하고 똑같이 했더니 폭식만 유발했다”며 “이후 전문가와 함께 건강한 식생활습관의 중요성을 알게 됐고 다 자신에게 맞는 감량이 있다는 것을 몸소 느꼈다”라고 말했다. 다행히 현재는 먹어오던 혈압약의 단계를 2단계나 낮출 정도로 건강상태가 좋다고 한 그다.

김영란은 “한동안은 무기력증에 빠져 건강도 안 좋아지게 되니 나서는 것이 싫었는데 이제는 일에 대한 의욕도 더 많이 생긴다”면서 “본인은 물론 가족의 행복을 위해서라도 건강관리를 포기하지 마시고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위해 꼭 도전하셨으면 좋겠다”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김민 기자  koreaareyou@naver.com

<저작권자 © AU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